[리뷰] 프로그래머로 산다는 것

프로그래머로 산다는 것을 읽고

Posted by karais89 on December 30, 2018

book image

기간

3일

목적

프로그래머 관련 서적을 읽고 싶어서 도서관에서 대여 하였다.

국내 프로그래머 분들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고, 다른 프로그래머 분들은 어떤 생각을 하고 이 업계에 종사하고 있을까? 들여볼 수 있지 않을까 하고 읽게 되었다.

리뷰

행복한 프로그래머가 되기 위한 선배들의 노하우!

같은 프로그래머로써 어떤 생각을 가지고 업계에 종사하고 있고, 조금 더 나은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책 내용 자체가 어려운 내용을 다루지 않고 있어, 술 술 쉽게 읽을 수 있었다.

책에서는 5명의 저자분들의 각자의 이야기를 담고 있지만, 결국에는 어떤 공통된 의견으로 수렴하게 된다.

결국에는 프로그래밍은 무언가를 창조하기 위한 작업이고, 꾸준히 무언가를 만들어보는 사람이 프로그래밍을 잘 할 수 있다.

아래는 책 내용 중 기억에 남는 글들을 정리한 내용이다.

  • 적당히 좋은 것이 완벽한 것보다 더 낫다
  • 잘못된 선택을 하는 것도 위험하지만 아무런 선택을 하지 않는 것이 더 위험하다
  • 일은 한 번에 단 하나만 수행할 수 있으므로 책상 위엔 지금 처리하고 있는 업무 딱 하나만 있어야 한다
  • 회의는 필요악이 아닌 그냥 악
  • 프로그래머들에게 있어서는 영어는 숙명 이니 받아들여야 한다
  • 지속적으로 영어를 접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 책을 많이 읽자. 기술서적 자기계발 서적도 좋지만 그보다는 고전을 많이 읽으라고 강조하고 싶다.
  • 블로그 활동을 하는 것이다. 블로그를 통해 글쓰기를 많이 하다 보면 표현력이 좋아진다
  • 무언가를 하는 것이 어려운 것이 아니라 하겠다는 마음에 먹기까지가 어려운 것이다
  • 인간관계론
  • 진정한 프로그래머는 “만들고 싶은 프로그램이 있기 때문에” 라고 말하는 사람
  • 전산을 전공하지 않았다면 아래 과목을 공부하기를 추천 한다.
    • 컴퓨터 프로그래밍
    • 시스템 프로그래밍
    • 프로그래밍의 원리
    • 컴파일러
    • 알고리즘
    • 소프트웨어 공학
    • 자료구조
    • 운영체제
  • 처음부터 크게 시작하는 사람들은 극히 드물다 대부분 작게 시작한다 시작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이룰 수 없다
  • 짧은 시간이라도 자신이 만들고 싶은 프로그램에 투자 하기 바란다 완벽히 만들 필요는 없다 부족하지만 최소한의 기능을 만들어서 오픈 하기 바란다

평점 및 한줄평

프로그래머로서 인생을 살아갈 분이라면 한번은 읽어봐도 괜찮을 책

4/5